문화체육관광부 국립중앙박물관

백자 청화 매화 새 대나무무늬 항아리

한국적 분위기의 무늬가 담겨 있는 조선 전기 청화 백자 항아리입니다. 항아리의 전체에 매화나무 가지 위에 앉은 두 마리의 새, 그 아래로 소담스럽게 핀 들국화, 바람결에 흔들리는 듯한 대나무를 섬세하게 묘사했습니다. 연꽃 봉오리 모양의 꼭지 주위에 그린 대나무와 매화가지가 운치를 더합니다. 항아리 중앙의 무늬가 진한 푸른색인 반면에 주변의 넝쿨무늬는 옅게 표현되었습니다. 사실적으로 보이게 하면서도 짙고 옅은 표현을 통해 그림에 입체감을 높이는 화원의 세련된 기술이 엿보입니다.

소장품 바로가기 수어 동영상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