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박물관 NATIONAL MUSEUM OF KOREA

중요
명나라로 가는 바닷길
  • 다른명칭

    航海朝天圖

  • 전시명칭

    항해조천도

  • 국적/시대

    한국 - 조선

  • 재질

    종이

  • 분류

    문화예술 - 서화 - 회화 - 일반회화

  • 크기

    세로 40.8cm, 가로 34cm

  • 소장품번호

    본관 7952

  • 전시위치

    조선2실

조선 인조의 책봉을 요청하기 위해 1624년에 명나라에 파견된 이덕형(李德泂) 일행의 사신 행차 길을 담은 그림이다. 모두 25점으로 이루어진 이 그림은 당시에 제작된 《연행도폭(燕行圖幅)》을 토대로 18세기 후반부터 19세기 전반 무렵에 다시 모사한 것으로 추정된다. 당시 서장관(書狀官)으로 함께 갔던 홍익한(洪翼漢)의 『화포선생조천항해록(花浦先生朝天航海錄)』에는 사행의 규모와 그 과정에서 일어난 갖가지 일화가 매우 구체적으로 적혀 있다. 그림의 끝부분에는 훗날 바닷길을 이용해 사행할 자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자신의 사행길을 그림으로 그리게 했다는 이덕형의 글이 적혀 있다.

"출처표시"
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명나라로 가는 바닷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