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국립중앙박물관

중요 추천
백자 청화 산수무늬 항아리
  • 다른명칭

    白磁靑畵山水文壺, 백자 청화 산수문 호

  • 전시명칭

    백자청화산수매조죽문호

  • 국적/시대

    한국 - 조선

  • 재질

    도자기 - 백자

  • 분류

    식생활 - 음식기 - 저장운반 - 병

  • 크기

    높이 38.1cm, 입지름 13.6cm, 바닥지름 14.5cm, 몸통지름 31cm

  • 소장품번호

    수정 285

  • 전시위치

    도자공예-분청사기-백자실

조선 왕실 자기를 굽던 관요에서 만들어진 백자 항아리로 몸체 양쪽 면에 능화모양의 창을 만들고 산수화를 그려 넣은 것이 특징이다. 가을 밤 절벽 위에 인물과 멀리 둥팅 호(洞庭湖)에 떠오른 둥근 달을 그렸는데, 이러한 소상팔경이 능화모양 창 안에 한 폭의 산수화로서 그려지기 시작한 것은 조선 후기에 들어서이며, 특히 관요에서 만들어진 백자에서 많이 나타난다.

"출처표시"
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백자 청화 산수무늬 항아리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