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국립중앙박물관

중요
시가 쓰여진 백자 청화 접시
  • 다른명칭

    詩銘白磁靑畫皿

  • 전시명칭

    백자 청화 시가 쓰인 전접시

  • 국적/시대

    한국 - 조선

  • 재질

    도자기 - 백자

  • 분류

    식생활 - 음식기 - 음식 - 접시

  • 크기

    높이 1.8cm, 지름 21.2cm

  • 소장품번호

    덕수 3834

  • 전시위치

    도자공예-분청사기-백자실

둥글고 납작한 접시면에 청화 안료를 사용해 낭만적인 7언시(七言詩)를 써넣었는데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竹溪月冷陶令醉 대나무 숲 계곡에 달빛이 서늘하매 도연명이 취하고, 花市風香李白眠 꽃 가게 부는 향기에 이태백이 잠드네. 到頭世事情如夢 세상의 정은 꿈과 같은 것! 人間無飮似樽前 인간사란 마시지 않아도 취해 사는 것과 같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시가 쓰여진 백자 청화 접시 저작물은 공공누리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