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박물관 NATIONAL MUSEUM OF KOREA

분청사기어문항아리

粉靑沙器彫花漁文壺

조선, 높이 43.6cm
전라북도 고창군 부안면 용산리 출토
국립전주박물관 소장, 전주5630

분청사기어문항아리

도자기는 점토로 형태를 만들고 시유施釉하여 고온 소성한 것으로, 태토가 소결燒結 또는 용융된 상태로 존재하므로 한 번 파손되면 원래의 상태로 되돌릴 수 없다.도자기 복원은 깨어져 편으로 분리되었거나 결실된 문화재를 구체적인 형태로 되돌리는 행위로써 더 이상의 유실과 변형을 막는 안전한 관리 방법이다. 최근에는 도자기의 형태, 질감, 문양 등을 분명하게 보여줄 수 있도록 복원하여 문화재의 역사적인 측면뿐만 아니라 미학적인 측면도 새롭게 되살리고 있다. 또한 올바른 문화재 복원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복원재료의 물성실험 및 천연 복원재료 개발, 3차원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복원 방법 등을 연구하고 있다.

보존처리
  • 보존처리 기록

    보존처리 기록

  • 보존처리 전 사진

    보존처리 전 사진

  • 도자기 해체

    도자기 해체

  • 결실 부분 에폭시 수지 복원 후 밑그림

    결실 부분 에폭시 수지 복원 후 밑그림

  • 문양부분 음각

    문양부분 음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