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국립중앙박물관

[국립중앙박물관] 국립중앙박물관, 2024년 AsIA인문자산강좌 - 동남아시아의 미술과 문화 개최
  • 등록일2024-05-03
  • 조회수434
  • 담당부서 세계문화부


국립중앙박물관, 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와 함께

‘2024AsIA인문자산강좌-동남아시아의 미술과 문화개최

 

 

국립중앙박물관(관장 윤성용) 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 HK메가아시아연구사업단 AsIA지역인문학센터와 공동으로 오는 59()부터 620()까지 6회에 걸쳐 ‘2024AsIA인문자산강좌-동남아시아의 미술과 문화를 개최한다.

 

‘AsIA인문자산강좌는 아시아 인문자산에 대한 지식의 확산과 대중화를 목적으로 2021년부터 시작되었으며, 국립중앙박물관의 전시와 연계하여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다. 2021아시아 해상 실크로드의 도시들’, 2022, 아시아를 칠하다’, 2023메소포타미아의 역사와 문화에 이어, 올해는 네 번째로동남아시아의 미술과 문화를 기획하였다. 이번 강좌는 동남아시아의 문화와 미술을 폭넓게 이해할 수 있는 기회로서, 세계문화관 인도·동남아시아실의 감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이번 강좌는 동남아시아의 미술과 문화에 대한 여섯 개의 주제로 구성된다. 먼저 59일에는 첫 번째로 동남아시아의 기층문화라는 제목으로 동남아시아에 대한 대략적인 소개와 함께 이곳에서 발전한 초기 문화의 양상에 대해 다룬다. 이어 516일 열리는 두 번째 강좌동남아에 전해진 힌두교 이야기에서는 동남아시아의 힌두교와 이를 바탕으로 꽃피운 힌두교 문화와 미술을 조명한다. 세 번째로 523일에는 동남아 하이테크, 베트남과 태국 도자기라는 제목으로 동남아시아의 도자기에 대해 베트남 청화백자 등을 중심으로 소개한다. 530일 열리는 네 번째 강좌 동남아 상좌불교의 특징과 미술에서는 약 11세기 이후 미얀마와 태국 등을 중심으로 발전한 상좌부 불교와 불교문화를 조명한다. 다섯 번째 강좌는 613일에 열리며, ‘동남아시아의 이슬람 문화라는 제목으로 약 16세기 이후 동남아시아에서 이슬람 문화가 본격적으로 발전한 과정과 그 특징을 소개한다. 마지막으로 620일의 여섯 번째 강좌 찬란한 왕국의 영화, 동남아의 초기 불교미술에서는 약 3~9세기 동안 동남아시아에서 발전한 대승불교와 불교미술에 대해 다룬다.

 

‘2024AsIA인문자산강좌는 오는 59()부터 620()까지66일 현충일을 제외한 매주 목요일 오후 2부터 4까지 국립중앙박물관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user/koreanmuseum)에서 실시간 생중계되며 별도의 신청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강좌 종료 후에는 국립중앙박물관 유튜브 채널에서 다시 시청할 수 있다.

 

회차

일자

강의 주제

강의자

1

5/9

동남아시아의 기층문화

박장식(동아대학교 교수)

2

5/16

동남아시아에 전해진 힌두교 이야기

박동희(한국문화재재단 연구원)

3

5/23

동남아 하이테크, 베트남과 태국 도자기

김은경(고려대학교 교수)

4

5/30

동남아 상좌불교의 특징과 미술

조흥국(전 부산대학교 교수)

5

6/13

동남아시아의 이슬람 문화

김형준(강원대학교 교수)

6

6/20

찬란한 왕국의 영화, 동남아의 초기 불교미술

강희정(서강대학교 교수)

 


이 보도 자료와 관련하여 더욱 자세한 자료와 내용을 원하시면 국립중앙박물관 세계문화부 학예연구사 노남희
(02-2077-9568)에게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국립중앙박물관] 국립중앙박물관, 2024년 AsIA인문자산강좌 - 동남아시아의 미술과 문화 개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