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국립중앙박물관

[국립전주박물관] 2023년 예술 특별강연회 ‘화가 이종상을 만나다’ 선보인다
  • 등록일2023-11-13
  • 조회수213
  • 담당부서

국립전주박물관 2023년 예술 특별강연회 ‘화가 이종상을 만나다’ 선보인다

- 오만원권 오천원권 화폐영정을 그린 한국화 거장 -


 국립전주박물관(관장 직무대리 장진아)은 대한민국예술원의 예술특별강연회「화가 이종상을 만나다」를 오는 11월 17일(금) 오후 2시, 국립전주박물관 강당에서 선보인다.


 예술특별강연회는 대한민국예술원 소속의 문학, 미술, 연극‧영화 등 다양한 분야의 원로 예술인들이 회원으로 선출되어 문화예술분야의 공적과 성과를 일반국민과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직접 강사로 나서 문화 예술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 강의는 대한민국예술원 미술분과 소속의 화가 이종상 선생이 ‘민족문화의 자생성과 문화 영토론’이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일랑 이종상 화백은 세계 현존작가 최초로 프랑스 루브르미술관에 초대되어 대형 설치벽화를 전시하였고, 오천원권과 오만원권의 율곡이이와 신사임당의 영정을 그린 화가로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또한 독도문화심기 운동 및 고구려 문화 지키기 운동을 주창한 민족화가로도 유명하다.


 강연은 별도의 예약 없이 무료로 참여할 수 있고, 자세한 내용은 국립전주박물관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


 국립전주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강연이 세계적으로 유명한 미술가를 직접 만나 함께 호흡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인 만큼 많은 전주시민들이 박물관을 찾아 우리 문화의 우수성을 알아가는 뜻깊은 시간을 가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국립전주박물관] 2023년 예술 특별강연회 ‘화가 이종상을 만나다’ 선보인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