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국립중앙박물관

[국립전주박물관] 체험형 전래동화 뮤지컬 ‘뚝딱하니 어흥’
  • 등록일2022-07-04
  • 조회수123
  • 담당부서

체험형 전래동화 뮤지컬 ‘뚝딱하니 어흥’

- 얼쑤~절쑤~ 관객과 함께하는 이야기 마당 -


국립전주박물관(관장 홍진근)은 여름방학을 맞이하는 어린이들을 위해 관객과 함께하는 명품 어린이 뮤지컬 「뚝딱하니 어흥」을 오는 7월 16일 (토) 오후 5시, 국립전주박물관 강당에서 공연한다.


 이번 공연 작품은 시대가 바뀌어도 변하지 않는 전래동화만의 가치와 지혜, 해학을 담은 이야기를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뮤지컬로, 재미와 예술성을 인정받아 ‘제4회 서울뮤지컬 페스티벌’에서 아동청소년부분 아시테지상 최우수 어린이 창작 작품상을 수상한 바 있다. 


​ 호랑이가 등장하는 3편의 전래동화 ‘호랑이와 곶감’ ‘해와 달이 된 오누이’ ‘호랑이 형님’을 마당극 형식으로 엮어, 꼬마 도깨비대장 ‘뚝딱하니’와 함께 사고뭉치 호랑이를 잡으러 떠나는 모험 속에서 아이들은 겁쟁이 호랑이, 욕심쟁이 호랑이, 효성 깊은 호랑이를 만나게 된다.

 또한 관객이 직접 도깨비 방망이를 만들고, 춤을 추는 등 공연에 참여하여 공연단과 함께 신명나게 호흡할 수 있다. 


 관람예약은 7월 8일(금)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국립전주박물관 누리집(jeonju.museum.go.kr)에서 접수한다. 입장인원은 최대 230명이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코로나19 재 확산 위험을 대비해 행사 전 공연장 소독과 관람객 마스크 착용 등을 실시하여 안전하게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국립전주박물관 관계자는 “전래동화에 담긴 재미있는 흉내말과 꾸밈말로 어휘력과 상상력을 높이고, 이야기 속 권선징악의 교훈을 통해 아이들의 창의력 향상과 정서발달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출처표시"
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국립전주박물관] 체험형 전래동화 뮤지컬 ‘뚝딱하니 어흥’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