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박물관 NATIONAL MUSEUM OF KOREA

[가족∙청소년] 김박사의 '고민이 뭐지엄' 상담소 - 대동여지도
  • 등록일2020-12-23
  • 조회수187

김박사의 '고민이 뭐지엄' 상담소 - 대동여지도

가족∙청소년 대상 전시품 흥미 유발을 위한 사전 교육용 애니메이션


[한글자막]
NCMEP108 Render 2K KORsub


[영어자막]
NCMEP108 Render 2K ENGsub


[자막없음]
NCMEP108 Render 2K nosub


[타이핑 치는 소리 계속]

[차 시동 걸리는 소리]

[김박사/존 코고는 소리 계속]

[초인종 소리]

김박사의 고민이 뭐지엄 상담소 대동여지도, 조선시대

[초인종 소리]

(김박사) 흠흠! , 들어오세요

[문 열리는 소리]

(나그네) 안녕하세요

여기가 혹시...

(김박사) , "고민이 뭐지엄 상담소"입니다

(나그네) ? , 여기가 지동설렁탕이 아닌가요?

(김박사) 지동설렁탕?

(나그네) ! 조선 최고의 바로 그 지동설렁탕이요

(김박사) , 처음 듣는데?

(나그네) ... 또 잘못 찾아왔나?

지도가 에잇! 도대체가...

(김박사) 오호, 지도를 가지고 계시군요

(나그네) , 네네

부끄럽지만 제가 조선 팔도 맛집 지도를 만들고 있습니다 (웃음)

(김박사) 오호, 흥미롭군요

제가 한 번 봐도 되겠습니까?

(나그네) , 이게 하나밖에 없는 귀한 지도라

조심히 다뤄 주십시오

(김박사) 알겠습니다, 어디 한번...

으악! 무슨 지도가 이렇게...

(나그네) 아 참, 부끄럽습니다 이 정도 가지고 하하하

(김박사) 아니, 이걸 보고 어떻게 설렁탕 집을 찾나요?

(나그네) 여길 한번 보시죠!

제가 지난달에 장성 근처에서 김삿갓김치를 먹었으니까

열흘 정도 위로 올라왔으니

이 근처가 되어야 하거든요?

(김박사) .. 이 정도로 길을 찾는 건 너무 어려운데

원정대님께서는 혹시 대동여지도를 모르시나요?

(나그네) 그게 뭐죠?

맛집인가요?

(김박사) 이런!

대동여지도를 모르다니, !

() !

(김박사) 대동여지도 준비!

() 구구!

[버튼음]

(나그네) ! 이게 뭐야!

(김박사) 대동여지도란!

1861년에 고산자 김정호 선생님이 만든 지도로

우리나라 전체를 120리 간격으로

22층으로 나눠서 각각의 칸들을

우와아아, 엄청나다!!!!"

할정도로 촘촘하게 만든 것이다

지도에는 산줄기와 물줄기가 상세하고

정확하게 표현되어 있으며

심지어 다양한 정보들이 오늘날의 지도처럼 기호로 표기되어 있다

게다가 각각의 길에는 여행자들을 위해 10리마다 점을 찍어 두었으며

거리와 시간을 충분히 계산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이는 오늘날의 지도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는 것으로

우리나라 지도 제작 전통이 모두 집대성된 최고의 지도였던 것이다

이 지도만 가지고 다닌다면!

지동설렁탕이든 천동설렁탕이든

다 쉽게 찾아갈 수 있단 말이다!

당장 네 지도를 버리고!

이 대동여지도를 들고 가라!

[나그네의 울음 소리]

(나그네) 그런데 이 큰 지도를 어떻게 들고 가나요?

(김박사) 다시 접어!

(나그네) ?

(김박사) 22층의 지도를 모두 연결한 모습입니다

제 키가 1미터 75인데 4배 정도 되는 것 같군요

엄청납니다

김정호는 어떤 목적으로 이 지도를 만들었을까요?

그리고 어떻게 사용했을까요?

그나저나, 조선 맛집 원정대는 이 지도를 보고 설렁탕집을 찾아갈 수 있었을까요?



Dr. Kim's Historic Heritage Counseling

This place with the suspicious name has long been visited by many people

to discuss their concerns beyond time and space.

Um... Nope. Few people ever came for counseling.

As always...

[ENGINE SOUND]

- Historic Heritage Counseling

[SNORING]

[DOOR BELL]

Dr. Kim's Historic Heritage Counseling

Joseon Dynasty, Daedongnyeojido

(Territorial Map of the Great East - Korea)

[DOOR BELL]

(DR. KIM) Hum-hum!

Yes, come in.

(TRAVELER) Hello-

Is this...

(DR. KIM) Yep. This is the “historic heritage counseling office”.

(TRAVELER) Huh? Uh, this is not Jidong Seolleongtang - restaurant for Ox Bone soup?

(DR. KIM) Jidong Seolleongtang?

(JOHN) Coo?

(TRAVELER) No! Jidong Seolleongtang is the best in all of Joseon.

(DR. KIM) Um.. Never heard of it.

(TRAVELER) Ah, I must be in the wrong place again.

The map is... Darn it! Can’t be this...

(DR. KIM) Oooh, you have a map?

(TRAVELER) Oh, yes...

It’s little embarrassing but I’m making a map of tasty restaurants in the 8th province of Joseon. (laughs)

(DR. KIM) A-ha. Interesting.

May I take a look at it?

(TRAVELER) Well, this is a very precious one-of-a-kind map.

So please be very careful with it.

(DR. KIM) Alright. Let me see it

Hup! What kind of a map is this!

(TRAVELER) Ohit’s so embarrassing. This is not really much of a map though. (laughs)

(DR. KIM) I mean, how can you find a seolleongtang restaurant by looking at this?

(TRAVELER) Take a look here!

I had Kim Satgat Kimchi last month here near Jangseong,

then I came straight up for about 10-days.

So it should be a right around here.

(DR. KIM) Ah, it’s impossible to find anything with so little detail and lack of information

Don’t you know about the Daedongnyeojido - The Territorial Map of the Great East (Korea)?

(TRAVELER) What’s that?

A fine restaurant?

(DR. KIM) Oh, NO!

You really don’t know about the Daedongnyeojido? John!

Prepare the Daedongnyeojido!

(JOHN) Coo, coo!

[BEEP]

(TRAVELER) Hup! What’s this?

(DR. KIM) This is Daedongnyeojido!

a map made in 1861 by the renowned cartographer, Kim Jeong-ho.

He divided the Korean Peninsula into 22 sections

and everyone who sees this would say,

“WOW, AMAZING-!”

If you look at this map,

the mountain ridges and waterways are marked precisely and in great details.

Plus, a variety of information is marked using symbols just like maps today.

Moreover, he carefully marked off the distances along each road at approximately 4 km intervals

so travelers could calculate the distance and time.

This is quite comparable to today's maps and it is one of the very BEST maps

from Korea's long map-making tradition and history.

If you just take this map with you,

it doesn't matter whether you're looking for Jidong seolleongtang or Cheondong seolleongtang,

you can easily find them both!

So throw your map away

and take this Daedongnyeojido with you-!

(TRAVELER) (crying)

But how can I take such a huge map with me?

(DR. KIM) You can fold it up again!

(TRAVELER) What? (Crying)

Daedongnyeojido

(Territorial Map of the Great East - Korea), Joseon Dynasty

(DR. KIM) When folded out, this map depicts all 22 sections connected together.

I am 1.75m tall but it seems about 4 times taller than myself.

It is incredible.

For what purpose did Kim Jeong-ho make this map?

And how did people use it?

By the way, do you think travelers in the Joseon era were able to find good seolleongtang restaurants with this map?





"출처표시"
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가족∙청소년] 김박사의 '고민이 뭐지엄' 상담소 - 대동여지도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