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참여

[국립중앙박물관]재발굴로 밝힌 서봉총의 모든 것! 게시물 상세표 - 제목, 등록일, 조회수, 내용, 첨부파일로 구성
[국립중앙박물관]재발굴로 밝힌 서봉총의 모든 것!
등록일2020-10-16 조회수135 담당부서 고고역사부


재발굴로 밝힌 서봉총의 모든 것
!


돌고래 뼈
, 복어 뼈, 성게 유체 최초 공개

기 간 : 20201019()~2021228()

장 소 :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1층 테마전시실

전시품 : 서봉총 출토 돌고래 뼈 등 100여 점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은 일제가 조사했던 경주 서봉총을 2016년부터 2017년까지 재발굴한 성과를 담은 테마전영원불멸의 성찬1019일부터 공개한다. 경주 서봉총은 일제강점기 1926년과 1929년에 북분과 남분이 각각 발굴되었다. 그러나 당시 일제는 출토품을 정리하지 않았으며 더더욱 발굴 기록조차 남기지 않았는데, 국립중앙박물관이 2016년부터 2017년까지 다시 발굴하고 최근 보고서를 발간했다. 이번 전시는 서봉총 재발굴의 결과를 국민들에게 알기 쉽게 풀어 공개하는 자리이다.
 


전시는 우선 서봉총의 재발굴 성과를 일제 조사의 잘못을 바로 잡은 것(봉분 크기, 무덤 구조와 이름)’완전히 새롭게 발견한 것(나무틀 비계 구조, 상석, 무덤 둘레돌 밖 제사)’으로 구분해 소개한다. 이와 함께 서봉총과 관련된 평양 기생 금관 사건’, ‘데이비드총’, ‘스웨덴 황태자와 같은 이야기도 소개해 일반인들이 서봉총의 모든 것을 재밌게 즐길 수 있도록 배려했다. 다음으로 1500년 전 신라 왕족의 제사음식을 전시한다. 관람객들은 서봉총 출토 돌고래 뼈와 복어 뼈, 성게 유체를 직접 만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서봉총 재발굴의 성과를 빠르게 일반인들에게 소개하는 속보전의 의미도 있다. 앞으로 국립중앙박물관은 새로운 연구 성과를 신속하게 관람객에게 전달하는 전시를 계속해서 추진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조사 성과를 토대로 일제강점기 조사를 전면적으로 재검토해 서봉총의 주인공 추정 등 종합적인 연구 결과를 내놓을 계획이다.



붙임
1. 주요 전시 내용.


2. 사진 자료


3. 재발굴 보고서 간행 과거 보도자료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욱 자세한 자료와 내용을 원하시면 국립중앙박물관 고고역사부 학예연구사 김대환(02-2077-9460)에게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국립중앙박물관 보도자료 2020.66. 서봉총 재발굴 테마전_최종(수정).hwp(27.1MB)   다운로드 파일보기
붙임2_사진자료.zip(26.0MB)   다운로드
"출처표시"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국립중앙박물관]재발굴로 밝힌 서봉총의 모든 것!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화면 확대/축소

 
04383 서울시 용산구 서빙고로 137(용산동6가 168-6) 대표전화 02.2077.9000 ⓒ National Museum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