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박물관 NATIONAL MUSEUM OF KOREA

통합검색

소식·참여

게시글 상세 보기를 등록일, 조회수, 기간, 담당부서, 담당자로 나타낸 테이블 입니다.
[국립경주박물관] 4차 산업혁명 시대 Museum-Art의 변화와 비전
등록일2019-01-16 조회수503 담당부서 학예연구실

국립경주박물관(관장 민병찬)은 1월 17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2시간 동안 국립경주박물관 강당에서 김영순(전 부산시립미술관장) 선생을 초청하여‘4차 산업혁명 시대 Museum-Art의 변화와 비전’이라는 주제로 강연회를 개최한다.

이번 강연은 특별전‘신라를 다시 본다’의 내용에 한정하지 않고 거시적인 관점에서 현대미술을 바라본다. 강사는 근대 미술관과 미술의 탄생에서 시작하여 디지털 정보화 기술과 자본주의 시대인 21세기의 미술관 경영과 미술생산방식의 변화를 살펴본다. 이를 위해 구체적인 전시와 작품, 담론을 중심으로 이야기를 펼쳐 나간다. 일반인들이 접근하기 어려운 현대미술을 이해하기 쉽게 풀어서 관람객에게 다가가는 강의가 될 것이다.

김영순 선생은 일본 동경대학교 대학원 문화자원학과 객원 교수, 예술의 전당 미술감독, 부산시립미술관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국립현대미술관 운영자문위원장, 인물미술사학회 고문 등으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그는 「場所の文化政治: DDP&Park」(2015), 「기억의 연대를 넘어 미술사의 공론장으로: 在日디아스포라 조양규(曹良奎)」(2013), 「朝鮮物産共進会における<美術>の效用」(2003) 등 여러 논문을 발표하였다. 역저로는 다카시나 슈지의 『미의 사색가들』(2005) 등이 있다.

이번 강연을 시작으로 국립경주박물관은 2019년 1월 17일부터 2019년 2월 14일까지 특별전‘신라를 다시 본다’연계 강연회를 격주로 개최한다. 강연회는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미술사학자 3인의 강연으로 구성되었다. 이 강연이 관람객들의 현대미술 이해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특별 강연은 일반 성인 누구나 사전신청 없이 들을 수 있다. 국립경주박물관은 특별전시와 연계 강연회를 통해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들이 보는 즐거움, 듣는 기쁨을 함께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

첨부파일 보도자료(특별전 '신라를 다시 본다' 연계 강연회 개최).hwp(759.5KB)
"출처표시"국립중앙박물관이(가) 창작한 [국립경주박물관] 4차 산업혁명 시대 Museum-Art의 변화와 비전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화면 확대/축소

04383 서울시 용산구 서빙고로 137(용산동6가 168-6) 대표전화 02.2077.9000 ⓒ National Museum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