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품

갈판과 갈돌

  • 한자명칭

    碾石·碾石棒

  • 전시위치

    신석기실

목록

상세정보

신석기시대의 곡물을 빻는 조리용 도구로, 넓고 납작한 갈판 위에 가늘고 긴 갈돌을 두 손으로 잡아 밀고 당기면서 사용한 것이다. 갈판의 가운데는 장기간 사용으로 오목하게 들어가 마치 말안장 모양을 하고 있다. 애초 갈판과 갈돌은 도토리처럼 단단한 열매를 가루내는 데 사용하였으나, 농사를 짓기 시작하면서 조·기장 등 곡물의 껍질을 벗기는 데도 사용되었다. 서울시 암사동 집터유적에서 출토되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제 1유형: 출처표시
국립중앙박물관이 창작한 저작권 보호분야 갈판과 갈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1유형)

화면 확대/축소

04383 서울시 용산구 서빙고로 137(용산동6가 168-6)대표전화 02.2077.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