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품

중요

청동칼 거푸집

  • 이명칭

    동검용범

  • 한자명칭

    銅劍鎔范

  • 국적/시대

    한국(韓國)-초기철기(初期鐵器)

  • 출토지

    평안남도(平安南道)-대동군(大同郡) 율리면(栗里面)

  • 재질

    석(石) / 石

  • 용도

    사회생활(社會生活)-의례생활(儀禮生活)

  • 크기

    길이 29.6cm

  • 소장품번호

    본관(本館)-014635-000

  • 전시위치

    청동기실

목록

상세정보

평안남도 대동군 율리면에서 출토된 것으로, 동검(銅劍)을 제작하기 위해 만들어진 거푸집[鎔范]이다. 청동기를 제작하기 위해서는 원하는 물건의 형태를 새긴 거푸집이 필요하다. 우리나라에서 발견되는 거푸집은 대부분 활석제(滑石製)인데, 활석은 돌이 무르기 때문에 조각하기 쉽고 용액을 넣었을 때 터지지 않아 반영구적이며 표면이 매끄러워 청동기 표면의 질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이 사용된 것으로 보인다. 거푸집 한 매만을 사용하는 경우도 있으나 대부분은 이 유물과 같이 같은 형태를 가진 거푸집 두 매를 합하여 사용하였다. 거푸집 두 매를 결합할 때에는 정확하게 합쳐질 수 있도록 거푸집 옆면에 눈금을 새겼다. 이러한 거푸집의 출토를 통해 현지에서 직접 청동기가 만들어졌음을 알 수 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제 1유형: 출처표시
국립중앙박물관이 창작한 저작권 보호분야 청동칼 거푸집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1유형)

화면 확대/축소

04383 서울시 용산구 서빙고로 137(용산동6가 168-6)대표전화 02.2077.9000